수입 드레스 시장 중심에 서다. 수에드블랑 이경민 원장

2015년부터 욜란크리스를 단독으로 수입하는 드레스 편집숍 수에드블랑. 끊임없는 도전과 노력으로 신부라면 한번쯤 로망하는 드레스숍으로 도약한 수에드블랑의 이경민 원장을 만났다.

1508734960.jpg

꿈에 그리던 결혼식. 가장 아름다운 웨딩드레스를 입고 싶은 신부 마음은 당연하다. 서울 청담동에 자리한 수많은 드레스 편집숍 중에서도 수에드블랑은 신부가 꼭 한번 들르고 싶어 하는 숍이다.

지난 2015년부터 욜란크리스를 단독으로 매입해 판매하기 때문이다. 수에드블랑 이경민 원장은 수입 드레스 매입에 남다른 철학을 가지고 국내 웨딩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2년 전 우연히 중국과 미국 웨딩 시장을 접하게 된 이 원장은 스페인, 런던, 밀라노 등 해외 유명 브라이덜 위크를 섭렵하며 누구보다 빠르게 수입 드레스를 국내에 들여왔다.

드레스 수입 시 하나의 컬렉션만 보고 결정하지 않는 그녀. 디자이너가 추구하는 방향성과 소재까지 꼼꼼히 파악하며 오랜 기간 숙고한 후 결정한다. 그래서일까. 수에드블랑의 드레스를 접한 사람들은 하나같이 드레스의 특별한 퀄리티에 찬사를 보낸다.

1508734946.jpg

이 원장의 남다른 감각은 드레스에 국한하지 않는다. 남다른 패션 열정을 가지고 만든 자체브랜드 케일라와 패션 브랜드 케이미를 선보이며 트렌디하고 패셔너블한 스타일링으로 주목받고 있다.

그 독창적인 스타일과 특별함 덕분에 오스카드라렌타, 림아크라 등과 국내외 셀러브리티가 선택하는 드레스로 명성 높은 욜란크리스. 올 시즌 수에드블랑에서 만날 수 있는 욜란크리스는 한층 로맨틱하고 여성스러워졌다.

우리나라 신부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라인과 소재를 파악하고 작은 섬세함까지 담아 더욱 사랑스러운 신부를 완성한다.
행복한 결혼을 준비하는 신랑신부의 든든한 조력자 이경민 원장.

이들의 마음을 헤아리는 세심함은 수에드블랑 드레스 계약률이 높은 이유다. “드레스를 이해하는 상담자와 드레스를 이해하려는 신부의 마음 자세가 중요해요.

1508734934.jpg

‘나는 팔을 최대한 가리는 드레스가 좋아’라는 식으로 처음부터 제한하고 오기보다 열린 마음으로 함께 고민해야 최고의 드레스 실루엣이 탄생합니다.” 예비신부라는 원석을 수에드블랑의 특별한 웨딩드레스로 세공해 최고의 다이아몬드로 탄생시키는 이경민 원장. 그의 목소리에서 담대한 확신이 느껴졌다.

드레스를 향한 끊임없는 관심과 열정을 바탕으로 땀 흘리는 이 원장이 계획하는 미래는 무엇일까. “올 하반기에는 사디코 베시, 베즐리 미시코 등의 2018 S/S 컬렉션을 새롭게 선보일 계획이에요.

1508734807.jpg

유럽을 넘어 한국 드레스 시장이 잘 찾지 않던 중동, 호주에도 적극적으로 진출해 더욱 획기적인 원단과 디자인을 매입, 디자인할 예정입니다.” 진심을 다하는 서비스와 드레스의 독보적인 퀄리티 그리고 이 원장이 품고 있는 패션을 향한 담대한 열정이 수에드블랑이 내딛을 행보를 더욱 기대하게 되는 이유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