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막한 부부관계를 개선해줄 상담소

웨딩프렌드 웨프 0 73 URL복사

부부싸움이 심각한 수준으로까지 치달았다면, 좁혀지지 않는 사이의 위기 속에서 막막하다면 전문 상담소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프로 상담자들이 기다리고 있는 부부관계 전문 상담소 4 곳.

 

682499b0fc0813eda27939d16cdf9148_1521456

 

▶ 이주은 부부상담심리센터


EBS 텔레비전 프로그램 <부부가 달라졌어요>의 책임 진행자를 맡았던 부부상담 전문 상담심리사 이주은이 대표 원장을 맡고 있는 부부상담심리센터다.

 

서울에 마포본점과 강남점이 있으며 대표원장, 부원장, 수석 연구원 가운데 누구에게 상담 받는지에 따라 요금이 상이하다.

 

이주은 원장은 현재 법원에 소송 중이거나 협의 이혼 등을 진행 중인 위기부부 상담을 주로 맡는다. 결혼 10년 미만의 부부, 시댁이나 장서 갈등, 정서적 소통 부재 등 난이도가 높지 않은 사례는 수석 연구원이 상담을 진행한다.

 

하지만 이런 구분과 상관없이 상담 담당자를 지명할 수도 있다. 상담 받는 동안 자기 통찰, 관점 변화, 동기 수정, 행동 수정, 일상 적용, 정서 연결, 부부애착관계 형성, 의사소통 등의 현실적인 해결이 진행된다. 배우자가 상담 받겠다는 의지가 없을 때는 상담 의지가 있는 쪽 혼자 상담 받는 것도 가능하다.

 

 

▶ 서울가정문제상담소


가족복지학을 전공한 가족치료전문가이자 상담심리전문가, 전 국가인권위원회 전문상담위원인 김미영 소장이 이끌고 있는 가정문제상담소다.

 

2001년 처음 문을 열어 현재 해마다 수천건의 상담 경험과 각종 텔레비전 프로그램 출연 이력을 쌓고 있다.

 

나와 배우자의 심리 이해 및 감정해소, 의사소통의 기술, 분노조절, 자존감 향상, 바람직한 부모 역할, 중독과 외도 심리, 폭력과 알코올에 대한 대처, 역할 갈등 등 다양한 문제를 상담으로 다룬다.

 

‘배우자 행동수정 프로그램’, ‘이혼방지 프로그램’, ‘외도해결 프로그램’ 등 유형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그중 ‘결혼 전 예비교육’은 인성검사와 성격유형검사, 그림검사 등 약 8종의 검사를 실시한다

 

그 뒤 욕구파악, 성장배경과 원가족의 관계, 자기발견과 배우자 이해 등을 다룬 프로그램을 진행해 행복한 결혼 생활을 위한 초석을 다진다.

 

 

▶ 심리극장 청자다방


사회복지학 박사이자 드라마심리상담 슈퍼바이저 최대헌 원장의 상담 센터다. 심리극, 역할극 같은 드라마 심리 상담을 활용한 상담 기법을 사용한다.

 

상담을 원하는 부부는 매주 열리는 화요심리극장 프로그램에서 심리극(사이코 드라마)에 참여 할 수 있다. 상담 시 자신의 느낌과 욕구, 가치를 240장의 카드로 표현하는 라이프 밸런스 카드를 활용한다.

 

신혼이거나 결혼을 준비하는 커플을 위한 프로그램은 기본 성격 검사, 6시간 동안 성격, 가치관, 가족생활주기에 따른 주제를 탐색하는 ‘원데이 결혼 준비 워크숍’, 1박 2일 또는 2박 3일 도보 여행을 한다.

 

또한 결혼과 관련한 주제들을 탐색하는 ‘길에서 길을 묻다’, 화요심리극장에 참석해 다른 이들의 삶을 바라보는 ‘데이트 프로그램’ 등이 있다. 심리극장 프로그램과 별개로 개인 상담, 집단상담 신청도 가능하다.

 

 

▶ 부부청소년연구소 후


김병후 정신의학과와 협진 시스템을 갖춘 가정문제 전문 상담센터다. 2002년에 처음 상담을 시작해 현재까지 1만여 건의 상담을 진행했다.

 

그간의 임상 사례를 연구, 분석한 자료를 토대로 전문 상담 프로그램을 개발해 부부 상담은 물론 부부를 둘러싼 가족 및 청소년, 예비부부를 위한 상담까지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정신과 전문의를 중심으로 임상심리전문가, 정신보건사회복지사 등 가정 문제 관련 전문가들의 전문 상담을 기대할 수 있다.

 

상담 과정은 현실 평가, 관계 및 심리 진단, 전문가 컨설팅 회의, 해석 상담, 관계 상담 등으로 구성되며 고객의 상황에 따라 맞춤형태의 추가 과정이 더해진다.

 

가족 상담은 고부 갈등, 자녀 갈등 등의 문제를 해결해 가족 관계를 개선하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